넷마블, 감천 중·고등학교 ‘넷마블견학프로그램’ 진행

넷마블게임즈(이하 넷마블, 대표 권영식)는 지난 20일(목) 넷마블 본사에서 경북 예천 소재 ‘감천 중·고등학교’ 학생 60명을 대상으로 ‘넷마블견학프로그램’을 진행했다고 금일 밝혔다.

‘넷마블견학프로그램’은 넷마블이 2013년부터 매 방학마다 개최한 ‘청소년 직업체험교실’을 토대로 지난 2016년부터 새롭게 진행한 활동으로 청소년들의 진로탐색을 돕기 위해 마련된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올해부터는 기존 서울∙수도권 소재 고등학교에서 전국 소재 고등학교, 매월 1회에서 2회로 확대 진행해 보다 많은 청소년들에게 기회를 제공하고 있으며, 멘토링 직무도 기획, 아트, 프로그래밍, 사업PM 등 총 4개 분야로 다양화했다. 2017년 넷마블견학프로그램 참가 신청은 모집 이틀 만에 마감됐다.

참가 학생들은 이날 넷마블 임직원으로 구성된 명예강사에게 게임산업의 특징 및 게임 진로의 유망성에 관한 특강을 듣는 것은 물론 게임 직무에 대한 실습 시간도 가지며 게임 산업에 대해 이해하는 시간을 보냈다.

특히, 넷마블은 이번 ‘넷마블견학프로그램’을 통해서 경북 예천에 위치한 감천 중·고등학교의 교장선생님을 비롯한 60명의 전교생 및 교사들을 모두 초대해 친구 및 선생님과의 소중한 추억도 선사했다.

이날 견학프로그램에 참가한 최영인 학생은 “오늘 프로그램을 통해서 평소에 즐겨 하던 게임을 만드는 회사에 온 것이 신기했고 게임이 어떻게 만들어지는지 궁금했는데 이번 견학을 통해서 잘 알 수 있었다”며 “농어촌 지역에 있어 게임산업에 대해 이해가 부족한 사람이나 게임회사에서 일하고 싶은데 정보가 부족한 사람들이 와서 들으면 좋을 것 같다”고 참가 소감을 밝혔다.

넷마블 CSR 이나영 팀장은 “‘넷마블견학프로그램’은 게임 진로에 관심있는 청소년들에게 게임산업을 이해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사회공헌 활동이다”며, “임직원 강사들의 생생한 멘토링과 게임 현장 방문을 통해 청소년들이 미래에 대한 구체적인 청사진을 그려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넷마블은 ‘넷마블견학프로그램’ 이외에도 건전한 게임 문화 조성을 목표로 ‘문화 만들기’, ‘인재 키우기’ ‘마음 나누기’의 3가지 영역을 중심으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넷마블 사회공헌 활동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넷마블 공식 홈페이지(http://www.netmarble.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Ta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