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직원 가족과 함께하는 넷마블견학프로그램 현장 스토리 공개!

“오늘은 엄마 아빠와 함께 출근하는 날!”

넷마블 사옥에 아이들이 잔뜩 모여있네요. 과연 무슨 일이 있었던 걸까요? 지난 8월 2일, 방학을 맞이한 임직원 가족을 넷마블 사옥에 초대해 게임회사에 다니는 부모님의 직업을 이해하고, 가족과 함께 게임을 하며 행복한 시간을 보내는 ‘넷마블견학프로그램’을 진행했습니다.
이번에 6회를 맞이하는 ‘임직원가족견학프로그램’은 넷마블 사회공헌활동 중 하나로 매년 1월과 8월에 넷마블컴퍼니 임직원 및 가족들을 초대하고 있습니다. 금번 프로그램에는 총 10개의 컴퍼니사 소속 총 66명의 임직원 및 가족분들이 참여했답니다.
가족 간의 사랑이 가득했던 ‘넷마블견학프로그램’ 현장 스토리를 지금부터 살펴볼까요?

넷마블의 하루가 시작되는 오전 10시, 이날은 가족과 함께 하는 특별한 하루가 시작됐습니다.
부모님이 다니는 회사에 처음 방문한 아이들은 ‘어떤 활동들이 있을까’하며 기대가 가득한 표정인데요!

넷마블에 방문한 가족들을 환영하기 위해 넷마블엔투 대표 최정호님의 인사말을 시작으로 행사가 진행됐습니다. 아이들과 재미있는 게임을 하며 유쾌하고 즐거운 첫 시간을 보냈는데요! 다음으로는 명예강사로 활약하고 계신 넷마블게임즈 김주한님이 넷마블과 게임 직무에 대해 소개해주었습니다. 쉽고 재미있는 설명으로 부모님이 넷마블에서 어떤 일을 하는지 알 수 있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이번 견학에 참여했던 장욱(13)군은 강의를 듣고 게임 프로그래머가 되겠다는 멋진 꿈을 가지게 되었다고 하네요.^^


다음은 넷마블 사옥 곳곳에 숨어있는 다양한 퀘스트를 수행하며 부모님의 업무를 살펴보고 서로를 더욱 이해하는 시간! 바로 ‘엄마아빠와 함께하는 넷마블탐험대’ 프로그램 시간이 이어졌는데요. 아이와 함께 하는 이심전심 공감퀴즈 ‘공감퀘스트’, 다 함께 멀리 비행기를 날리는 ‘체력퀘스트’, 십자말 풀기의 ‘지식퀘스트’, 가족과 함께 주어진 키워드를 몸으로 표현하며 사진을 촬영하는 ‘포토퀘스트’ 등 총 4가지 퀘스트가 진행됐습니다.

이날 아이들에게 ‘포토퀘스트’와 ‘체력퀘스트’가 가장 큰 호응을 얻었답니다. 이번 행사에 참여한 넷마블몬스터의 유대열님은 “아이가 이심전심 공감퀴즈나 포토퀘스트의 그림 그리기를 재미있어 하고, 종이비행기 날리는 것도 아쉬웠는지 계속 던져 보더라고요. 오늘 가족과 함께 즐겁게 참여했습니다.”라고 참가 소감을 밝혔습니다.

이번 행사에는 숨겨진 이벤트가 하나 더 있었는데요. 프로그램을 모두 마친 가족들에게 넷마블CSR팀이 몰래 깜짝 선물을 준비했습니다.
바로 엄마 아빠가 일하는 곳도 살펴보고 깜짝 선물도 받을 수 있는 ‘웰컴기프트’ 이벤트였는데요!
이번 행사에 참여한 포플랫의 김현우님과 가족들, 그리고 그들을 축하해주는 동료 임직원 분들로 화기애애하며 웃음꽃을 피었습니다.

이번 행사에 참여한 넷마블게임즈 박정은님은 “이번 기회를 통해 아이에게 제가 어떤 일을 하고 있는지 알려줄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었습니다.
넷마블에서 장기근속을 하며 제가 하는 일이 아이에게 자랑스럽게 느껴졌던 시간이었습니다.”라고 참가 소감을 남겨주셨습니다.
벌써 5년째 진행되고 있는 ‘임직원가족견학프로그램’이 올해도 많은 임직원분들의 참여와 관심 속에서 진행되었습니다.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서 가족의 근무환경을 돌아보고 직무를 이해하는 시간을 가지며, 가족 간 사랑이 더 커지고 자부심도 높아질 수 있는 기회가 되었기를 바랍니다. 앞으로도 넷마블 사회공헌 활동에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넷마블 견학프로그램 현장 스케치 영상]

Ta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