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한 넷마블] 여름철 폭염주의보! 냉방병 대처법

안녕하세요? 넷마블 보건관리자 이예림입니다. 장마가 지나가고 나니 폭염이 찾아왔네요! 가마솥 더위를 피해 많은 분들이 시원한 장소와 냉방기구들을 찾고 계시죠? 이럴 때 냉방병을 조심하셔야 해요! 여름 감기라 불리는 냉방병은 흔히들 감기라고 부르고 있지만, 실은 감기와 냉방병은 서로 다른 질병이에요. 증상은 두통, 근육통, 코막힘, 기침 등 감기와 비슷하지만, 감기는 바이러스로 인한 감염이라면 냉방병은 ‘적응장애’로 볼 수 있습니다. 즉, 감기는 다양한 바이러스에 의한 급성 호흡기 질환이고 냉방병은 실내와 실외의 온도차에 의해 인체가 적응하지 못해서 생기게 되는 거죠.

■ 냉방병 원인

1) 과도한 실내외 기온 차
날씨가 더워지면 우리 몸은 ‘순응’이라는 기능을 수행하게 됩니다. 약 1~2주 기간 동안 외부의 온도에 맞추어 적응하는 과정인데요, 신체의 자율신경계는 이때가 힘겨운 시기라고 합니다. 긴 시간에 거쳐 더위에 적응하는 것만으로도 몸이 피곤하고 소화도 어려운데, 싸늘하게 냉방된 실내와 더운 실외를 아침, 저녁으로 왔다 갔다 하게 되면 이 ‘순응’의 기회마저 잃게 된 우리 몸이 지치면서 냉방병에 걸리게 되는 거죠. 여성의 경우에는 노출 부위가 더욱 많아지므로 냉방병에 더 취약해서 생리통이 더 심해지기도 해요. 에어컨이 작동되는 실내에서는 호흡기 점막이 점점 건조해집니다. 이렇게 되면 인후염이나 감기와 같은 냉방병 증상이 나타나게 되고 두통과 소화불량이 함께 발생할 수 있습니다.


2) 레지오넬라증
에어컨의 냉각수나 공기가 세균들로 오염이 되면 이 세균들이 냉방기를 통해 빌딩에 거주하는 사람들을 감염시키는 것을 레지오넬라증이라고 합니다. 일종의 전염성 질환으로 같은 냉각기를 사용하는 건물 전체에 퍼져 허약자, 면역기능이 약화된 사람에게 주로 감염됩니다. 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냉방기의 청결 유지가 가장 중요하며 정기적인 냉각기 점검과 필터 청소가 필수적입니다. 다만 가정에서 사용하는 에어컨은 냉각수를 사용하지 않으므로 크게 걱정할 필요는 없고, 1~2주에 한번 정도 에어컨 필터만 청소 해주시면 돼요.


3) 밀폐 건물 증후군
빌딩 증후군의 일종으로 시원한 실내 온도를 유지하기 위해 환기를 제대로 하지 않을 때 주로 발생합니다. 최근 지어진 건물들은 실내에서 창문을 열 수 없는 구조로 되어있어 환기와 냉난방을 중앙에서 관리하는 빌딩에서 자주 발생합니다. 주로 나타나는 증상으로는 두통을 호소하며, 눈, 코, 목 등이 건조해져서 따갑거나 통증이 나타납니다. 또한 가슴이 답답하고 어지럽거나 피로감이 생길 수도 있습니다.


■ 냉방병 주요 증상

1) 두통, 어지러움, 오심, 미열 등 몸살 및 근육통
2) 콧물 재채기 코막힘 등 감기와 비슷한 증상
3) 소화 불량과 위의 불쾌함, 잦은 설사 증상
4) 생리 주기 불규칙 혹은 심한 생리통 증상
5) 만성 질환의 경우 면역기능 저하로 온몸의 통증

또한, 냉방기구 때문에 잃은 체온을 보충하기 위해 우리 몸에서 계속 열을 생산하기 때문에 쉽게 피로해집니다.


■ 냉방병 예방법

1) 실내외 온도 차는 5~6도 이내로 유지하고 사람이 적은 방향으로 에어컨 송풍 방향을 맞춰줍니다. 무더운 날씨라 하더라도, 실내 기온은 25도~28도로 유지하는 것이 급격한 온도 변화를 피할 수 있는 적정 온도입니다.
2) 하루 최소 2~4시간마다 5분 이상 창문을 열어 환기합니다. 공기 순환으로 코막힘, 두통 등의 증상을 예방할 수 있어요.
3) 땀을 내고 바로 에어컨을 쐬지 않습니다. 에어컨의 찬 공기가 직접 몸에 닿지 않도록 하고, 긴 소매의 덧옷을 항상 준비합니다.
4) 에어컨은 1시간 가동 후 30정도 정지합니다.
5) 자주 외부로 나가 바깥 공기를 쐽니다.
6) 면역력 향상을 위해 항산화 비타민C가 풍부한 과일이나 물, 음료를 충분히 섭취합니다.
7) 에어컨 필터를 최소 2주에 한 번씩 청소해서 청결을 유지합니다.
8) 혈액순환을 돕기 위해 맨손 체조나 가벼운 근육 운동을 수시로 하고, 자세를 자주 바꿔줍니다.
9) 찬물이나 찬 음식을 피하고 따뜻한 차를 자주 마시어 몸을 따뜻하게 유지해줍니다.
10) 수면 시에는 배를 따뜻하게 하고 잡니다.
11) 과로와 수면 부족으로 몸의 면역력이 떨어지지 않도록 주의합니다.

냉방병의 증상이 있을 때에는 몸을 따뜻하게 하고 충분히 휴식을 취해야 합니다. 예방수칙만 잘 지켜도 냉방병 증상이 금방 호전될 수 있어요. 만약 냉방병 증상이 오래간다면 근육통, 폐렴 고열 등 다른 질환으로 번질 수 있으므로 이른 시일 내에 치료해야 합니다. 밖은 덥고 안은 춥기도 하고, 여름철엔 더위만으로도 면역이 떨어지기 쉬우니, 맛있는 과일 많이 드시면서 건강에 좀 더 신경쓰셔야 해요. 그럼 건강하게 여름 보내시고 다음 시간에 또 만나요!

■ <건강한 넷마블> 지난 콘텐츠 다시 보기
[건강한 넷마블] 나들이하기 좋은 계절 5월! 야외활동 안전수칙 1편
[건강한 넷마블] 미세먼지로부터 건강을 지키는 방법! 미세먼지 대처방법 2편
[건강한 넷마블] 여름철 불청객, 식중독 예방수칙 3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