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스타 최초 공개작! ‘A3:STILL ALIVE’ 개발총괄 PD 홍광민님 인터뷰

오는 11/15(목)~11/18(일) 부산 벡스코에서 개최되는 지스타2018! 넷마블은 이번 지스타에서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 ‘더 킹 오브 파이터즈 올스타’, ‘세븐나이츠2’, ‘A3:STILL ALIVE’를 선보일 예정입니다. 특히, 지스타에서 최초 공개하는 미공개 신작 ‘A3:STILL ALIVE’에 대해 궁금해하실 분들이 많이 계실 텐데요.
‘A3:STILL ALIVE’는 모바일 최초 배틀로얄 MMORPG로, 경쟁에 초점을 둔 차별화된 재미를 제공하는 ‘30인 배틀로얄’‘암흑출몰’, 탱·딜·힐의 전략적 플레이를 즐길 수 있는 ‘용병’ 시스템도 지스타 기간에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특히나 보물섬, 더블비, 이설 등 인기 BJ들과 함께 ‘30인 배틀로얄’을 시연해볼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되오니 플레이 즐기시고 푸짐한 경품도 받아 가시길 바랍니다. 이번 시간에는 ‘A3:STILL ALIVE’에 대한 자세한 정보를 전달 드리고자 이데아게임즈 개발 총괄 PD 홍광민님을 만나 인터뷰를 진행했습니다. 지금부터 만나보시죠!

[‘A3:STILL ALIVE’ 개발 총괄 PD 홍광민님 인터뷰 영상] 

 


▲ 이데아게임즈 개발총괄 PD 홍광민님

Q. 안녕하세요. 자기 소개 부탁 드립니다.

홍광민님: ‘안녕하세요. 이번 지스타에서 공개되는 모바일 최초 배틀로얄 MMORPG ‘A3:STILL ALIVE’의 개발 총괄을 맡고 있는 홍광민이라고 합니다.

[‘A3:STILL ALIVE’ 티저 영상]

Q. 지스타 최초 공개작! ‘A3:STILL ALIVE’는 어떤 게임인가요?

홍광민님: ‘A3:STILL ALIVE’는 모바일 최초 배틀로얄 MMORPG입니다. 배틀로얄 MMORPG에 대해 궁금해하실 분들께서 많으실 텐데요. ‘A3:STILL ALIVE’는 타 게임과는 다르게 차별화된 재미를 줄 수 있는 MMORPG를 만들어보자는 목표로 시작했습니다. 그 결과 협동의 재미 보다는 경쟁의 재미를 줄 수 있는데 초점을 맞추었고 전투가 두렵지 않은 용기 있는 사람들을 위한 MMORPG를 만들게 되었습니다.

Q. ‘A3:STILL ALIVE’만의 차별화된 핵심 콘텐츠는?

홍광민님: 모두가 평등한 상태에서 전략과 컨트롤만으로 승부하는 ‘30인 배틀로얄’과 밤이 오면 시작되는 전 지역 프리PK ‘암흑출몰’입니다. 또 이를 통해 획득한 ‘용병’을 통해 차별화된 전투도 즐기실 수 있습니다.

Q. ‘30인 배틀로얄’에 대해 자세히 알려주세요

홍광민님: ‘30인 배틀로얄’은 그 자체로 완성도를 갖춘 하나의 콘텐츠입니다. 배틀로얄이라는 형식에 기초를 두고 실시간으로 다른 이용자와 전략과 컨트롤로 공정하게 대결할 수 있는 고도화된 콘텐츠를 만들고 싶었습니다. ‘30인 배틀로얄’은 모든 이용자가 완전히 공정한 환경에서 경쟁을 펼치는 모드로서 *시즌별 레더제 형태로 진행되어 정말 ‘잘하는 이용자’가 돋보이는 콘텐츠입니다.

‘30인 배틀로얄’에 입장하면 우선 무기를 선택하게 되며 무기를 성장시키고 무기별 고유의 스킬을 전략적으로 선택해 전투합니다. 물론 MMORPG에서의 캐릭터의 성장이 이 모드에서는 반영되지 않으며 직업별 능력치도 동일합니다. 전장은 총 4개의 섹터로 구성되어 있고, 시간에 따라 하위 섹터가 닫히고 상위 섹터가 열리는 방식으로 진행됩니다. 이용자는 제한된 시야 속에서 스킬과 아이템을 전략적으로 사용하며 몬스터와 다른 이용자를 잡으면서 성장합니다. 어떤 스킬을 찍고 성장시켰는지, 어떤 방어구를 착용했는지, 조작을 어떻게 하는지에 따라 언제든 상황을 역전시킬 수 있는 묘미가 있습니다.

* 시즌별 래더제 : 시즌별 비슷한 실력의 유저끼리 매칭 및 경기 진행

Q. 전 지역 프리PK ‘암흑출몰’이란?

홍광민님: ‘A3:STILL ALIVE’의 세계에서는 밤이 오면 모든 필드의 몬스터는 물론이고 이용자와 NPC까지 모두 광폭화해 나 이외에 모두가 적이 되는 혼돈의 세상이 시작됩니다. 파티도 소용 없습니다. 오로지 믿을 수 있는 건 자기 자신 뿐! 이런 광란의 밤에서 살아남기 위해 몬스터와 다른 이용자를 처치해야 합니다.
이 또한 MMORPG에서는 최초일 것 같은데요. 내가 피해를 줄 때마다 포인트를 상대로부터 포인트를 빼앗고, 반대로 내가 피해를 입을 때마다 대상에게 포인트를 빼앗깁니다. 퀘스트와 파밍을 하면서 틈틈히 짧지만 짜릿한 경험을 하실 수 있을 겁니다.

Q. ‘용병’에 대해서도 알려주세요.

홍광민님: ‘A3:STILL ALIVE’에서 ‘용병’은 ‘30인 배틀로얄’과 ‘암흑출몰’을 제외한 모든 콘텐츠에서 이용자와 함께 전투를 하는 정신적 동반자입니다. 콘텐츠, 클래스, 플레이 스타일에 따라 용병을 사용하면 전투 효율을 크게 높일 수 있습니다. 특히 용병과 함께 사용하는 ‘협동 스킬’은 캐릭터와 상호 작용하는 강력한 필살기로 잘 활용하면 전투에 상당히 도움이 됩니다. 또한 각각의 용병은 이용자의 플레이 패턴을 파악하고 학습해 움직이는 똑똑한 AI를 가지고 있습니다. 이용자분들도 저희 용병을 통해 다른 모바일 MMORPG와는 차별화된 재미있는 경험을 하실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습니다.

Q. A3의 히로인 ‘레디안’에 대해 소개해 주세요

‘A3’ IP는 PC MMORPG 시절 큰 사랑을 받았던 게임인데요. 이용자분들은 보통 ‘레디안’으로 많이 기억해주시는 것 같습니다. ‘레디안’ 은 저희가 오랫동안 준비한 이 세계관의 독보적 히로인입니다 ‘레디안’은 자신 조차 알 수 없는 너무 강력한 힘을 가지고 태어나 자신의 의지와 관계 없이 주변의 사랑하는 모든 것이 파괴되는 슬픈 운명을 지닌 여성입니다. ‘A3:STILL ALIVE’는 파괴의 신에 의해 멸망할 절체 절명의 위기 속에서 그녀가 스스로를 희생해 막아내면서 시작되는 이야기입니다. 비록 ‘레디안’의 육체는 사라졌지만 그녀의 영령은 항상 여러분의 곁에서, 이용자분들이 이 광란의 세상을 구원하는데 도움을 줄 것입니다.

Q. 앞으로의 계획은?

저희는 현재 개발을 마무리하며 최상의 재미를 제공할 수 있도록 막바지 폴리싱 작업에 임하고 있습니다. 30인 배틀로얄이라는 차별화된 콘텐츠와 뛰어난 완성도로 큰 즐거움을 전달 드리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Q. 지스타를 방문하는 이용자분께 하고 싶은 말이 있다면?

홍광민님: 지스타에서 여러분께 ‘A3:STILL ALIVE’를 공개할 생각에 무척 설렙니다. 론칭 전 지스타에 첫 공개되는 작품인 만큼, 최선을 다해 열심히 준비했습니다. 현존하는 그 어떤 모바일 MMORPG보다도 멋지고 재미있는 게임이 될 것입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