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모두의마블’ 월드 챔피언십 최종 결정전 22일, 23일 양일간 개최

넷마블(대표 권영식)은 오는 12월 22일, 23일 양일간 OGN e스타디움에서 국민 모바일 캐주얼 보드게임 ‘모두의마블 for kakao(이하 모두의마블)’ 제 1회 ‘월드 챔피언십’ 최종 결정전을 개최한다고 금일 밝혔다.

총 상금 5,000만원 규모로 진행되는 ‘모두의마블 월드 챔피언십’은 ‘모두의마블’ 출시 5주년을 기념해 개최하는 E스포츠행사로 넷마블이 주최하고 헬로모바일이 후원한다. 최종 우승자에게는 상금 3,000만원 및 10만 다이아(게임재화)를 포함해 해당 선수의 특색을 담아낸 게임 내 고급캐릭터 ‘S+등급 카드’가 제작되는 혜택 등을 제공한다.

‘월드 챔피언십’ 최종 결정전에서는 지난 8월부터 3차에 걸친 온라인 토너먼트, 국가대표 결정전 등을 통해 선발한 국내 대표 선수 2인을 비롯해 총 6개국 대표팀이 대결을 펼치며, 유튜브 모마TV(https://www.youtube.com/playmoma) 및 OGN TV 채널로도 생중계한다.

최종 결정전 관람을 원하는 이용자들은 금일부터 티켓링크를 통해 티켓을 구매 할 수 있다.

넷마블은 현장을 찾은 관람객을 위해 3천 다이아 등 푸짐한 다이아를 제공하는 것은 물론 ‘모두의마블’ 대표 캐릭터 데니스 및 슬기와 함께 산타와 트리 등을 연출해 크리스마스 분위기도 만끽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한편, 전세계 도시를 사고파는 익숙한 게임방식에 독점승리∙올림픽개최 등 아기자기한 재미요소를 가미한 ‘모두의마블’은 출시 후 5년간 줄곧 최고의 인기를 구가하며 모바일 게임은 수명이 짧다는 편견을 깨뜨리며 국내를 대표하는 모바일 게임으로 자리 잡고 있다.